매복치

잇몸을 뚫고 구강 내로 나오지 못한 채 턱뼈 안에 묻혀 있는 치아입니다.